BitcoinSV

비트코인 “Earn & Use” 경제 모델이란 무엇입니까?

Earn & Use비트코인 “Earn & Use” 경제 모델이란 무엇입니까?

문화적 서사는 장기적인 경제적 결과를 가져옵니다! 비트코인의 문화는 비트코인 코어 개발자들의 작은 비전과의 싸움으로 긴 시간을 보냈습니다.

BTC 지지자들은 비트코인이 오직 ‘가치저장’을 위해 존재한다거나, 주류 경제로부터의 탈출을 돕기 위해 고안된 투자 수단이라는 개념에 사로잡혀 있습니다. 그들은 BTC가 일상에서 실제로 사용되지 않는 토큰이라고 하더라도 BTC의 가격이 계속해서 상승할 것이라고 믿습니다. 그들의 관점에서, 코인의 실용을 장려하지 않고 그들이 가진 비트코인을 단지 ‘오랫동안 모으고 버티기만 하면서 가지고만 있는’ (Stack Sats and HODL) 사람들이 부를 얻을 것이라고 합니다.

BTC의 경제 모델에서는 코인의 가격이 지속적으로 오르기 위해 가치가 비(非) 비트코인 경제로부터 끊임없이 유입되어야 합니다. BTC의 가치 저장 수단으로서의 유용성은 새로운 돈의 지속적인 투자 없이는 유지될 수 없으며, 이것이 장기적 관점에서 BTC가 결국 막다른 길에 다다른 이유입니다.

확연히 대조적으로 사토시 비전은 비트코인이 일상 생활에서 벌어지고 사용되어지기를 촉구하고 있습니다. 마치 우리가 일상생활에서 명목 화폐를 순환 경제에서 얻고 사용하는 것과 마찬가지로 말입니다. 이것이 비트코인 SV의 문화가 ‘어떠한 근거도 없이 코인의 가격이 올라가기만을 기다리고 있는’ 투자자들보다 ‘비트코인의 실제 가치는 경제적 유용성을 통해서만 매겨진다는 것’을 이해하는 기업가들로 넘쳐나는 이유입니다.

비트코인 SV는 검증 가능한 원장을 기반으로 운영되는 정직한 사업으로부터 파생되는 상상도 못할 만한 정도의 가치를 창출함으로써, 경제 혁명의 폭발적인 엔진이 될 것입니다. 이러한 모든 것은 비트코인의 데이터와 금전적 가치의 융합에 의해 성취될 것이며, 이는 큰 어려움 없이 1센트의 작은 분율의 소액결제를 가능하게 할 만큼 효율적인 개인 간(Peer to Peer) 전자 현금 시스템의 형태로 다가올 것입니다. 이를 통해 사용자 데이터, 온라인 교류, 콘텐츠 및 다른 활동들 모두가 소비자에게 수량화 할 수 있는 금전적 가치를 갖는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의 문을 열어줍니다.

비트코인 SV의 경제 모델에서, 빨라지는 속도의 자유시장에서 더 많은 사람들이 BSV를 ‘벌고 & 쓰게 (Earn & Use)’ 하기 위한 인센티브를 생성하는 이익을 만들어내기 위해, 가치는 온체인에서 생성되고 오프체인 경제와 통합됩니다. 비트코인 SV는 코인 자체에 계속 투자금을 유입함으로써 인위적인 가치를 만들어내는 지속적인 투자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대신에, 온체인과 오프체인 경제 모두로부터 사업을 창출하고 그들의 목표를 지원하기 위해 온체인 거래를 사용하는 비트코인 기업가들과 대기업들로부터 대부분의 이득을 얻습니다.

더이상 “사서 가지고만 있지” 마십시오. 비트코인 SV는 사용자들이 실제 경제에서 기하급수적인 가치를 창출할 비트코인을 “벌고 쓰기를” 돕기 위해 여기 있습니다.